• 최종편집 2024-07-18(목)
 

이청일사진1.png

호시부지(好時不知)  

"좋을 때를 알지 못한다."

좋은 것만 있을 때는
내게 그것이 어찌 좋은
것인지 알지 못했고,

사랑할 땐
사랑의 방법을 몰랐고,

이별할 때는
이별의 이유를 몰랐고,

생각해보면
때때로 바보처럼
산 적이 참 많았습니다.

건강할 때
건강을 지키지 못하고,
늘 건강할 줄 알았고,

넉넉할땐 늘 넉넉할 줄
알았고, 빈곤의 아픔을
몰랐습니다.

소중한 사람들이
곁에 있을 때는
소중한 줄 몰랐고,
언제나 항상, 늘 곁에
있어줄 줄 알았습니다.

당연히 내것인 줄
알았던 걸 차차 잃어
갈때 뒤늦게 땅을치며
후회했습니다.

이 바보는 좋을 때
그 가치를 모르면서
평생 바보처럼
산다는 걸 몰랐습니다.

눈물이 없는 눈에는
무지개가 뜨지
않는다고 합니다.

오늘 이 시간이
최고 좋은 때라 생각하며

최선을 다하는 멋진
하루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  겸손, "그래도" 란 섬에 가 보셨나요?
Jdj
태그

전체댓글 0

  • 897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호시부지(好時不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