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1(목)
 

 

2.jpg

 

경북소방본부의료계 집단행동 대비 119구급 비상 근무 실시

 

 

 

경증 등 비응급환자의 경우 응급실 및 119구급차 이용 자제 부탁

비상대책반 운영 등 도민 불편 최소화를 위한 대책 마련

 

남은숙 기자 = 경상북도 소방본부는 지난 6일 정부의 의과대학 입학정원 확대 발표와 관련하여 의료계의 집단행동이 예상됨에 따라 도민 불편 최소화를 위하여 20일부터 119구급 비상 활동 대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주요 내용으로는 먼저 집단행동에 대비하여 2월 20일부터 집단휴진 종료 시까지 비상대책반을 운영하며집단행동 참여 의료 기간 파악구급상황 관리센터 인력 및 수보대 증설예비구급대 운영진료 가능 병원안내 등을 위한 119종합상황실 직원에 대한 사전교육의료기관 및 유관 기관과의 통신망 및 핫라인 점검 등을 진행한다.

 

다음으로 집단행동 기간에는 상담 및 홈페이지 게재 등을 통한 진료 가능 의료기관 안내중증 환자 등에 대한 군 병원 등 대체 의료기관으로의 이송응급환자 장거리 및 병원 간 이송 시 119구급차 및 구급 헬기 지원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참고로 의료계 집단행동 시 응급의료정보시스템(e-gen), 보건복지콜센터(129), 119구급상황관리센터(119), 경북도 및 시군 보건소 홈페이지응급의료 포털(www.e-gen.or.kr) 등을 통하여 이용 가능 한 의료기관을 확인할 수 있다.

 

박근오 경북소방본부장은 의료계의 집단행동이 예상됨에 따라 응급환자에 대한 의료공백이 우려된다며 집단행동 기간 중 응급실 등의 진료가 원활하지 않을 것이 예상되므로 경증 환자의 경우에는 진료 가능한 일반 병의원을 이용하고 응급실과 119구급차의 이용은 자제하여 주시길 도민 여러분께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24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소방본부, 의료계 집단행동 대비 119구급 비상 근무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