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모두가 누리는 풍성한 9월 문화행사!
2019/09/07 10:3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2.jpg

문화예술로 가을을 여는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 대구

시민 모두가 누리는 풍성한 9월 문화행사! 

 

오페라축제, 재즈축제, 대구예술제, 대구음악제, 전국무용제가 연이어 펼쳐져.

 

[대한불교신문]안현철 기자 = 본격적인 가을축제 시즌을 앞둔 9,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 대구의 위상에 걸맞는 다채로운 공연문화행사가 시내 전역에서 펼쳐진다.

 

17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람메르무어의 루치아>를 개막작으로 40일의 긴 여정을 시작하고 916일부터 6일간 열리는 12 대구국제재즈축제에서는 재즈의 아름다운 선율을 만끽할 수 있다.

 

917일 대구 예술의 종합 축제한마당인 대구예술제와 현대 대구 음악의 흐름을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대구음악제가 연이어 열리며, 이달 26일부터는 24년 만에 화려하게 개최되는 28회 전국무용제9월 공연문화행사의 대미를 장식한다.

 

올 해로 17회를 맞이하며 한층 발전된 모습으로 다가 온 대구국제오페라축제<람메르무어의 루치아>, <라 론디네>, <1945>, <운명의 힘>으로 이어지는 네 편의 메인 오페라를 통해 대구가 대한민국 오페라의 중심도시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실화를 바탕으로 한 스코틀랜드판 로미오와 쥴리엣 <람메르무어의 루치아>는 몽환적 분위기에 화려한 기교를 요하며 부르는 광란의 아리아 유명해 완성도 높은 무대가 기대된다.

 

메인 오페라가 펼쳐지는 오페라하우스를 벗어나면 청라언덕 등 야외무대와 소극장에서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소극장 오페라, 실제 광장에서 무대를 재현해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광장오페라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시민 누구나 보다 친밀하게 오페라를 즐길 수 있다.

 

 12회 대구국제재즈축제916일부터 수성못과 동성로 야외무대, 수성 아트피아 등 소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전문가들로부터 최고의 호평을 받고 있는 미국 재즈그룹 <헌터 톤즈>, 티브이(TV)음악프로그램 복면가왕’, ‘불후의 명곡등에서 폭발적인 가창력을 인정받아 한국의 머라이어 캐리라 불리는 <소향>, 그밖에도 <김혜미>, <에메 알폰소>, <신네 이그>, <안드레아 모티스> 등 국내외 유명 재즈 음악인들을 한 기간에 만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며, 대구의 가을밤과 어우러진 재즈의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다.

 

대구예술제는 지역의 일만여 예술인을 대표하는 대구예총이 기획한 종합 공연·전시 축제이다.

 

음악, 국악, 미술 등 10개 회원단체의 예술적 역량을 시민과 함께 하며 해를 거듭할수록 많은 시민들의 사랑과 성원을 받아오고 있다. 

 

917일 장윤정, 남진, 미스트롯 정미애가 출연하는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13일 간 코오롱야외음악당과 대구문화예술회관 일원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장르 간 융·복합이나 미디어아트 등 새로운 시도를 통해 기존 예술제의 모습에서 탈피하고 지역 예술의 다양성과 변화의 바람을 모색한다.

 

올 해로 38회를 이어 온 대구음악제는 그 간 지역의 신진 발굴과 대표 음악인 육성의 장으로 성장하며 대구가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로 선정되는 데 기여한 바가 컸다.

 

내년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미리 기념하는 의미로 아이 러브 베토벤 제로 한 황제’, ‘운명등 베토벤의 대표곡들을 들을 수 있다. 베토벤의 음악과 인생을 알기 쉽게 설명해 대중에게 어렵지 않고 품격을 느낄 있는 음악 축제로 위상을 공고히 할 계획이다.

 

9월 공연축제의 대미는 지난 1995년 제4회 행사 이후 무려 24년 만에 개최되는 28회 전국무용제이다.

 

이번 행사는 일상이 예술이다를 주제로 시민들에게 조금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무용을 친숙하게 만들고자 볼쇼이 발레단 등 국내외 최고 발레단들이 참가하는 월드발레스타 갈라쇼(9.24) 등 다양한 사전 프로그램들을 진행한다.

 

오는 26일부터 내달 5일까지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리는 16개 시도 대표단의 단체 경연과 젊은 예술인의 솔로&듀엣 경연은 이번 행사의 메인프로그램으로 국내 정상급 안무가들의 춤의 향연을 느낄 수 있다.

 

9월의 공연문화행사는 대구국제오페라축제를 제외하면 대부분 무료로 진행되며 대구시 홈페이지 알림존과 개별 행사 홈페이지를 통해 다양한 정보를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현철11.jpg
    대한불교신문

대한불교신문(newsy.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y.kr) |주간/ 간행물등록 경북,다01347/등록 2004년 2월 17일/  [인터넷신문] 등록 2018년 07월 25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6호 /발행일 2018년 7월 31일 /사업자:508-82-11138 .서울본사/서울시 노원구 덕릉로 115나길37 상계동/ 대표전화 :  070-7690-2047 /010-3525-2047 |편집국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2295-108(2층), 발행처: 종교법인 :경북 군위,고로,인곡 2길 203 /  편집,발행인, 안정근 /청소년보호 책임자 :안정근 ,청탁방지담당 ,김선봉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